풀빵닷컴



김응수 "무허가 펜션 운영 절대 아냐...어머니 위한 집"

기사입력 2019.12.09 18:06

배우 김응수가 무허가로 펜션을 운영했다는 의혹을 받고 있다. /더팩트 DB

김응수 "해당 내용 제보한 후배와 소송 중"

[더팩트 | 문병곤 기자] 배우 김응수가 '무허가 펜션 운영' 의혹을 반박했다.


김응수는 9일 다수의 매체를 통해 "펜션 운영을 한 적이 없다. 후배가 홍보를 해달라고 해 언급한 적은 있지만, 펜션을 운영한 적도 없고 등록도 하지 않았다"고 밝혔다.


앞서 이날 한국경제는 "김응수가 충청남도 보령시에서 운영 중인 통나무 펜션은 무허가 펜션"이라고 보도했다. 매체는 "김응수가 농어민 민박 가능한 토지를 A씨의 명의로 우회 매입했고, 민박집이 준공되자 자신의 어머니 명의로 등기를 이전했다"고 보도했다.


그러면서 이들은 "민박용 주택의 경우 주인이 반드시 현지에 실거주를 해야 하지만 김응수의 어머니는 그렇지 않다"고 덧붙였다.


이에 김응수 측은 "통나무집은 어머니를 위한 집이었다. 어머니가 그곳에서 거주했지만 최근 건강이 악화돼 요양병원에 계신다"면서 "다른 목적을 이유로 구매한 것이 절대 아니다"고 강조했다.


또한 "해당 내용을 매체에 제보한 후배와 소송 중에 있다. 사실과 다른 보도에 대해서도 법적 대응을 할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soral215@tf.co.kr
[연예기획팀 | ssent@tf.co.kr]


[인기기사]

· 888회 로또당첨번호 1등 8명 각 23.7억…부산 3명 '최다'

· 가로세로연구소 "김건모 성폭행"...김건모 측 "절대 아니다"

· [TF확대경] 손흥민 골, 팬도 언론도 끊임없는 화제 '양산'

· [TF비즈토크] 노소영 '이혼 맞소송'에 재계 술렁…당사자 최태원 회장 반응은

· 한국당 새 원내사령탑 '심재철'…"국회의장 찾아가 '4+1' 멈추겠다"

· [강일홍의 스페셜인터뷰67-박상철] '노숙자'서 '국민 오빠' 인생 역전

· '파격 할인' 일본차 판매량 회복에도 여전히 '울상'인 이유

· [TF이슈] 신상털이에 2차 가해…상처 커지는 '성남 어린이집 사건'

· [석화CEO성과⑤] 신학철 LG화학 부회장, '非LG' 출신 CEO의 과감한 결단

· [TF확대경] 총력 대응하지만…'하명 수사' 의혹 키우는 靑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