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기업 100곳 중 65곳 '장기형 불황' 판단…절반 내년 '긴축경영'

기사입력 2019.12.08 16:12

국내 기업 100곳 중 65곳이 현재 경기 상황을 '장기형 불황'으로 판단했다. 그래프는 한국경영자총협회 '2020년 기업 경영전망 조사' 결과 중 현재 경기 상황에 대한 평가. /한국경영자총협회 제공

기업 예상 내년 경제성장률 평균 1.9%

[더팩트|한예주 기자] 국내 기업 대다수가 현재 경기상황을 '장기형 불황'으로 판단하고 내년 긴축경영에 나선다는 계획이다.


8일 한국경영자총협회(경총)가 206개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2020년 기업 경영 전망 조사'에 따르면 현재 경기상황을 어떻게 평가하느냐는 질문에 응답 기업의 64.6%가 '장기형 불황'이라고 답했다.


'일정 기간 경기저점을 유지한 뒤 회복될 것'이라는 응답은 19.2%, '경기 고점 통과 후 점차 하락'이라는 답은 13.1%였다. '경기 저점 통과 뒤 회복 국면에 진입했다'는 답은 2.4%에 불과했다.


기업들이 예상한 내년 경제성장률(국내총생산(GDP) 기준)은 평균 1.9%로 집계됐다.


응답 기업 중 가장 많은 43.9%가 '1.5∼2.0%', 이어 38.0%가 '2.0∼2.5%'로 전망했고, 17.1%는 '1.5% 이하'를, 1.0%는 '2.5% 초과'를 예상했다.


이에 따라 절반 가까운 기업이 투자를 축소하고 인력을 조정하는 등 긴축경영을 계획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내년 주된 경영계획 기조로는 가장 많은 47.4%가 '긴축경영'이라고 답했고 '현상 유지'는 34.1%, '확대 경영'은 18.5%로 각각 집계됐다.



절반 가까운 기업이 내년 긴축경영을 계획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그래프는 한국경영자총협회 '2020년 기업 경영전망 조사' 결과 중 2020년 경영계획 기조. /한국경영자총협회 제공

긴축경영의 구체적 조치로 '전사적 원가 절감'(29.0%)과 '인력 부문 경영합리화'(25.0%)를 계획하는 기업이 상대적으로 많았고 '신규투자 축소'(15.3%)와 '사업 부문 구조조정'(13.7%) 등이 뒤를 이었다.


내년 투자계획도 '축소'가 39.4%로 가장 많았다. '금년 수준'은 38.6%, '확대'는 22.0%에 그쳤다.


내년 채용계획은 45.2%가 '금년 수준'이라고 답했으며 축소하겠다는 기업은 35.6%, 확대하겠다는 곳은 19.3%였다.


내년 경영환경의 주된 애로 요인으로는 노동정책 부담(최저임금 인상·근로시간 단축)을 꼽은 응답자가 33.4%로 가장 많았다. 이어 내수 부진(29.1%), 대외여건 불확실성(16.8%), 기업규제 강화(10.3%) 등이 뒤를 이었다.


내년 영업이익(실적)이 올해보다 증가할 것이라고 답한 기업은 15.2%에 그쳤다. 반대로 감소할 것이라는 답은 48.5%에 달했다. 36.3%는 올해와 비슷한 수준일 것으로 전망했다.


hyj@tf.co.kr


[인기기사]

· 가로세로연구소 "김건모 성폭행"...김건모 측 "절대 아니다"

· [토트넘 번리] '와우' 손흥민 70m '원더골', 마라도나 '소환'

· 트럼프 "北 김정은 美 대선 개입 원하지 않을 것"

· '겨울왕국 2' 독과점·오역 논란에도 '천만' 돌파

· [TF이슈] 자발적 번역이 당연? 방시혁에 뿔난 해외 아미

· 추미애 법무장관 지목…與 "검찰개혁 적임자" vs 野 "후안무치"

· [SEA게임] '박항서 매직' 베트남 축구, 인도네시아와 우승 '격돌'

· [TF초점] 中 왕이 방한으로 본 동북아 정세는?

· [TF초점] 청년과 만날 수록 멀어지는 황교안…"일 더해야" 훈수

· '타다 금지법' 개정안 의결…이재웅 쏘카 대표 "할 말을 잃었다"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