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KB금융지주, 은행 지주회사 최초 자사주 소각 결정

기사입력 2019.12.06 16:57

KB금융지주가 1000억 원 규모의 자사주를 소각하기로 결정했다. /더팩트 DB

견고한 자본력 바탕으로 한 차원 높은 주주환원 정책 평가받아

[더팩트ㅣ정소양 기자] KB금융지주는 6일 이사회를 열고 약 1000억 원 규모의 자사주 230만3617주를 소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번 자사주 소각 규모는 총발행주식수의 0.55%이다. 이번달 12일 소각할 예정이다.


소각 대상 자사주는 KB금융지주가 이미 취득하여 보유하고 있는 2848만주 중 일부로, KB금융지주는 지난 2016년 업계 최초로 자사주를 매입한 이래 현재까지 총 4차례에 걸쳐 약 1조 4000억 원 규모의 자사주를 매입한 바 있다.


미국, 호주, 대만 등 글로벌 금융회사들의 경우 자사주 소각이 일반화되어 있으나, 이번 KB금융지주의 소각은 국내 은행지주회사 중 최초이다.


KB금융지주 관계자는 "저금리, 저성장 영업환경에서 은행의 성장성 한계 및 수익성 개선에 대한 투자자들의 우려가 큰 상황인 만큼 그 어느 때보다 적극적인 주주환원이 필요한 시점"이라며 "특히 KB금융지주의 경우 9월말 현재 BIS총자본비율이 15% 이상이고, 보통주자본비율은 14%를 크게 상회하는 등 금융권 최고 수준의 자본력을 유지하고 있어 배당, 자사주 매입 및 소각 등 한 차원 높은 주주환원 정책을 추진할 수 있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그는 "자본비율 산출 시 보유중인 자사주는 이미 자기자본에서 차감하고 있는 만큼 이번에 자사주 소각이 자본비율에 미치는 영향은 없다"고 강조했다.


업계에서는 이번 KB금융지주의 자사주 소각을 계기로 주식시장에서 글로벌 금융회사 대비 현저하게 저평가받고 있는 국내 금융회사들의 디스카운트 요인을 해소해 한국 금융산업의 경쟁력을 제고하고 주식시장에 긍정적인 시그널을 전달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KB금융그룹이 선진화된 주주환원 정책을 펼칠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한 것에 큰 의미가 있다는 평가다.


2018년 기준 글로벌 금융회사들의 평균 주주환원율은 미국이 100% 수준을 상회하고, 호주, 대만도 60~70% 수준에 달한다. 반면 국내 은행지주회사들의 평균 주주환원율은 30% 수준에도 미치지 못하는 상황이다. 이렇게 낮은 수준의 주주환원은 주식시장에서 한국 은행주들의 투자매력도를 낮추는 요인 중 하나로 작용해 왔다.


KB금융지주 관계자는 "금융업을 둘러싼 영업환경이 우호적이지 않은 상황이지만, 그룹의 사업 포트폴리오를 다변화하고 비용을 안정화 함으로써 수익성을 지속적으로 개선하고 선제적이고 철저한 리스크 관리를 통해 재무적 안정성을 제고하는 노력을 지속하는 동시에 견고한 자본력을 바탕으로 앞으로도 다양한 주주환원 정책을 활용하여 주주가치를 극대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jsy@tf.co.kr


[인기기사]

· 文대통령, 추미애 지명…靑 "사법 개혁 완수 기대"

· '성폭행 혐의' 강지환 집행유예..."생이 끝날 때까지 참회"

· 노소영 관장 "남편 최태원 행복 찾아가라" 심경 밝혀

· [TF이슈] 자발적 번역이 당연? 방시혁에 뿔난 해외 아미

· '토크가하고싶어서' 이동욱·공유 "친분? '도깨비' 후 연락하다…"

· 추미애 법무장관 지목…與 "검찰개혁 적임자" vs 野 "후안무치"

· [TF초점] '12·4 靑 압수수색'…검찰의 최종목표는 누구인가

· [TF초점] 김의겸, 흑석동 상가주택 매각…논란 털고 총선 행보?

· [TF이슈] '이수역 폭행 사건' 끝까지 간다…칼자루는 법원에

· [석화CEO성과④] 허세홍 GS칼텍스 사장, 돌아온 오너 4세 주도적 변화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