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강경화,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과 불화설에 "부인하지 않겠다"

기사입력 2019.09.16 20:24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과의 불화설을 사실상 시인했다. 강 장관이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상임위원의 질의를 경청하고 있다./남윤호 기자

野 "외교·안보정책 좌지우지하는 위험한 인물"

[더팩트ㅣ외교부=박재우 기자]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16일 김현종 국가안보실 2차장과의 불화설을 사실상 시인했다.


강 장관은 이날 국회 외교통일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정진석 자유한국당 의원의 '김 차장과 다툰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부인하지 않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앞서, 두 사람의 불화설은 지난 4월 문재인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순방에서 김 차장이 외교부 직원들을 꾸짖자 강 장관이 "우리 직원에게 소리치지 말아라"고 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강 장관은 김 차장의 자격에 대해 묻는 질문에는 "동료 고위공직자에 대해 공개적으로 언급하기는 어렵다"고 답했다.


이에 대해 정 의원은 "지소미아(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 종료 당시 아는 전직 고위 외교 관료에게 전화했더니 '김현종이 정의용 국가안보실장을 눌렀구먼'이라고 했다"며 "변호사 출신 통상전문가인 김 차장은 위험한 인물"이라고 강조했다.


윤상현 외교통일위원장(한국당)도 "김 차장은 외교부 장관과 국방부 장관을 합친 자리를 차지한 것처럼 행세한다는 말이 있다"며 "청와대 일개 참모가 군 장성과 외교관을 제치고 상전 노릇을 하듯 외교·안보 정책을 좌지우지한다는 비판이 나오고 있다"고 비판했다.


jaewoopark@tf.co.kr


[인기기사]

· [손흥민 1,2호골] 살아난 템포, 토트넘의 지배자

· [TF초점] '조국 대전' 5촌 조카 입에 달렸다

· [TF확대경] 전자증권시대 개막 '코앞'…달라지는 것은?

· [TF비즈토크] 혁신 없는 '아이폰11', 갤럭시 저격 '자살골'

· [TF확대경] 범여권 차기 대권후보 기상도 '흐림'

· [Fun한가위] 맛보고 뛰고 노래하고…추석 TV 3대장

· [TF현장] '조국 지지' 높았던 호남, "불법성 드러난다면…"

· [TF인터뷰] 초아·웨이 "크레용팝 때보다 주체성 생겨"

· [강일홍의 스페셜인터뷰<55>-김철민] '폐암 말기 삶', 그래도 여전한 '희망 천사'

· [TF포토] '조국 OUT!' 촛불 든 손학규 대표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