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카카오, 2분기 영업익 405억 원 전년 대비 '47%' 껑충

기사입력 2019.08.08 10:41

카카오가 올해 2분기 지난해 동기 대비 47% 늘어난 405억 원의 영업이익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더팩트 DB

카카오, '카카오톡' 수익 확대…매출·영업익 모두 상승곡선

[더팩트 | 서재근 기자] 카카오가 연결기준 올해 2분기 매출 7330억 원, 영업이익 405억 원을 기록했다고 8일 밝혔다. 매출은 지난해 동기 대비 24%, 영업이익은 47% 늘어난 수치다.


사업 부문별 실적을 살펴보면 플랫폼 부문은 지난해 동기 대비 30% 늘어난 3268억 원을 기록했다. 톡비즈 매출은 카카오톡 내 광고 인벤토리 확대, 메시지 광고의 지속적 성장으로 같은 기간 42% 늘어난 1389억 원을 기록했다.


포털비즈 매출은 모바일 광고 매출 호조와 신규 광고 플랫폼인 모먼트 적용에 힘입어 지난해 동기 대비 7% 성장한 1369억 원을 기록했다. 신사업 매출은 카카오T 대리 매출 증가와 페이의 온오프라인 결제 매출 성장으로 103% 늘어난 510억 원을 달성했다.


콘텐츠 부문 매출은 4062억 원을 기록, 전년 대비 20%의 증가율을 보였다. 게임 콘텐츠 매출은 전분기 대비 5% 늘었지만, 지난해 2분기 PC방 상용화를 시작한 배틀그라운드 매출의 기저효과에 따라 전년 동기 대비 12% 줄어든 984억 원을 기록했다.


이 외에도 뮤직 콘텐츠 매출은 같은 기간 11% 증가한 1446억 원, 유료 콘텐츠 매출은 카카오페이지와 글로벌 사업의 거래액 증가에 힘입어 60% 성장한 815억 원을 기록했다. IP 비즈니스·기타 매출 역시 카카오IX의 온라인 매출 성장과 카카오M의 신규 자회사 연결 편입 효과 등으로 82% 증가한 817억 원을 기록했다.


카카오 관계자는 "카카오톡 중심의 수익 확대뿐만 아니라 그동안 투자해왔던 신규 사업에서의 매출 증가세가 가속화되고 비용이 효율화되면서 카카오의 전 사업 구조가 이익을 개선 시킬 수 있는 선순환 사이클로 들어섰다"며 "핵심 성장동력인 톡비즈 부문의 성장을 더욱 공고히 하고, 멜론과 카카오페이지 등 성장을 견인하는 플랫폼 경쟁력 제고에 집중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likehyo85@tf.co.kr


[인기기사]

· [갤럭시노트10 언팩] '핵심 무기' S펜, '마술봉'으로 진화했다

· [TF확대경] 유승민 향한 나경원 '러브콜'에 정치권 '발칵'

· 김민주, 새 사랑 찾았다...전 남편 송병준은 누구?

· [TF기획-상고제도 개혁②] 김명수 '상고허가제' 소신..."3심제 재검토" 전망도

· 윤석열, '인사쇼크' 추스르기...적폐수사 드라이브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