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부당해고 당했다" 롯데제과 건물서 '투신 소동' 벌어져

기사입력 2019.07.19 12:33

19일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롯데제과 본사 건물에서 투신 소동이 벌어졌다. 롯데제과 총무과에 재직 중인 임 씨가 부당해고를 당했다며 건물 야외테레스에서 투신하려 했던 것으로 알려졌다. /영등포=이민주 기자


2시간 만에 상황 종료…롯데제과 "부당해고 주장 사실 아냐"

[더팩트|영등포=이민주 기자] 서울 영등포구에 위치한 롯데제과 본사 건물에서 투신 소동이 벌어졌다. 롯데제과에 재직 중인 한 남성이 회사가 자신을 부당한 이유로 해고하려 한다며 건물 옥상에서 뛰어내리려한 것.


서울 영등포경찰서와 소방당국에 따르면 롯데제과 총무과 직원이 19일 오전 8시 50분부터 약 두 시간 동안 롯데제과 건물에서 투신 소동을 벌였다. 경찰은 오전 9시 경 신고를 받고 현장에 출동했으며 상황은 10시 45분 경 종료됐다. 임 씨는 이후 회의실로 이동해 롯데제과 측 임직원들과 대화를 나누고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


롯데제과에 따르면 소동을 벌인 이는 롯데제과 총무과 직원 임모 씨로 오는 23일 퇴사 예정이다. 임 씨는 지난 2017년 롯데제과에 입사했으며 최근인 지난달 총무부로 부서를 옮겼다.


임 씨가 소동을 벌인 곳은 롯데제과 18층에 위치한 야외테라스로 직원이라면 누구나 접근이 가능한 곳이다. 이날 건물에서 만난 한 직원에 따르면 롯데제과 측은 오전 야외테라스에서 공사가 진행된다며 직원들의 출입이 불가하다는 내용으로 안내 방송을 내보냈다.


인근에서 작은 점포를 운영 중인 한 상인은 "큰 소동으로 번지지 않았다. 직원들 한 두명이 나와서 위를 올려다보고 경찰과 이야기를 하는 듯 했다"며 "경찰과 소방관이 30명 넘게 왔다. 분위기가 시끄럽거나 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19일 투신 소동이 종료된 이후의 롯데제과 건물 앞에는 여전히 경찰차가 서 있다. 주변 상인들에 따르면 당시 상황은 생각보다 조용했다. /영등포=이민주 기자

임 씨가 투신 소동을 벌인 이유에 대해 "롯데제과가 자신을 부당해고하려했다"고 주장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실제 롯데제과에 따르면 임 씨는 최근 한 방송에 출연해 "롯데가 문재인 정부 때문에 피해를 많이 봤다"는 발언을 했으며 이 때문에 징계위원회가 열릴 예정이었다.


임 씨는 평소 회사와 사회에 대해 자주 불만을 표출해왔던 것으로 확인됐다. 인근에서 점포를 운영하는 한 상인은 18일 "자살 소동을 벌인 임 씨는 가게에 자주 오던 사람"이라며 "평소 그는 가게에 와 회사와 사회에 대한 불만을 내비치곤 했다"고 말했다.



임 씨가 투신을 시도했던 곳은 롯데제과 건물 18층에 위치한 야외테라스로 알려졌다. 롯데제과 한 직원에 따르면 회사 측이 방송을 통해 야외테라스 출입을 금지했다. /영등포=이민주 기자

롯데제과 측은 임 씨의 주장과 관련해 "사실과 다르다"는 견해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19일 "부당해고는 전혀 사실이 아니다"며 "임 씨 스스로 사표를 제출해 퇴사하는 것이며 오는 23일이 퇴사예정일이다. 자살 소동을 벌인 인물과 방송에 출연해 논란이 된 발언을 한 사람이 동일인물인 것은 맞다"고 말했다.


minju@tf.co.kr


[인기기사]

· [TF이슈] 한국 ARMY들 뿔났다...BTS 일본 팬클럽 별도 운영에 '반발'

· 부건에프앤씨 매각설 수면에 ...'임블리' 행보에 쏠린 눈

· [TF포토] '역시 세계 1위 미녀!'…나나, '완벽한 비주얼'

· "아직 10대인데…" 김사무엘, 해체→데뷔 실패→소속사 분쟁→父 죽음

· [TF확대경] '마약에 음주에"...예학영, 복귀 의지 없나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