풀빵닷컴



LG전자, 'V50 씽큐' 활용 모바일 게임 축제 연다

기사입력 2019.07.18 10:00

LG전자는 오는 20~21일 이틀간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서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사진은 LG전자 모델과 'V50 씽큐' 고객들이 모바일 게임을 즐기고 있는 모습. /LG전자 제공

LG전자 "듀얼 스크린 장점 알리려 모바일 게임 축제 기획"

[더팩트ㅣ이성락 기자] LG전자가 스마트폰 'V50 씽큐'의 장점을 알리기 위해 모바일 게임 축제의 장을 연다.


LG전자는 오는 20~21일 이틀간 서울 송파구 잠실 롯데월드 아이스링크에서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을 개최한다고 18일 밝혔다.


LG전자는 약 2300제곱미터(㎡) 규모 롯데월드 아이스링크를 카펫으로 덮어 특설전시장을 만들었다. 넷마블, 넥슨, 에픽게임즈, 슈퍼셀 등 유명 게임사는 물론 이동통신 3사 전시부스를 마련해 관람객들이 인기 모바일 게임과 증강현실(AR)·가상현실(VR) 등 다양한 5G 서비스를 즐길 수 있도록 했다.


LG전자는 보다 많은 관람객이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에 방문할 수 있도록 레드벨벳, 우주소녀 등 인기 아이돌을 초청했다. 회사는 해당 축제에 5만 명 이상의 관람객이 몰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V50 씽큐' 게임 페스티벌의 정식 대회 종목은 넷마블의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다. 'V50 씽큐'를 통해 '킹 오브 파이터 올스타'에 등장하는 모든 캐릭터와 겨뤄 승리한 시간을 측정해 순위를 가리는 '타임 어택 챌린지' 방식으로 개인전과 단체전을 준비했다.


우승 상금도 푸짐하다. LG전자는 개인전 우승자에게 우승 상금 300만 원과 'V50 씽큐' 1대를 제공한다. 단체전 우승자에겐 500만 원과 'V50 씽큐' 3대를 증정한다.


이번 축제는 게임 유저들 사이에서 호평받고 있는 'V50 씽큐'의 뛰어난 성능과 듀얼 스크린의 사용 편의성을 알리기 위해 기획됐다. 듀얼 스크린은 고객이 원할 때 2개의 화면으로 여러 애플리케이션을 동시에 즐길 수 있는 탈착식 올레드 디스플레이를 말한다.


오승진 LG전자 모바일마케팅담당은 "모바일 게임에서의 사용 편의성은 고객이 스마트폰을 구매할 때 고려하는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라며 "다양한 고객 체험 이벤트를 마련해 듀얼 스크린의 매력을 지속 알려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rocky@tf.co.kr


[인기기사]

· [TF기획-정치권 '아싸' <하>] 조경태 "기본 안 된 정치인 많아"

· [TF현장] 고 정두언 의원 애도 발걸음…"진보·보수 뛰어넘은 분"

· [연예가클로즈업] 한 달 공연 수입 600억 'BTS'와 '빅히트'의 영예로운 길

· [신진환의 '靑·春'일기] 고삐 풀린 軍, 길어지는 文대통령 '침묵'

· [TF초점] 검찰총장 윤석열 '세마리 토끼' 잡을까

- 특종과 이슈에 강하다! 1등 매체 [더팩트]
- 새로운 주소'TF.co.kr'를 기억해주세요![http://www.TF.co.kr]
- 걸어 다니는 뉴스 [모바일웹] [안드로이드] [아이폰]
- [단독/특종] [기사제보] [페이스북] [트위터]


* 본 컨텐츠의 저작권은 더 팩트에 있으며 더 팩트와 풀빵닷컴 간의 상호 협의 하에 서비스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댓글


위로